제목

 선덕여왕릉

영업시간

 24시간

전화

 054-779-6061

주소

 보문동 산 79-2

홈페이지

 http://

소개글

아들이 없던 진평왕의 큰딸로 태어나 신라 최초의 여왕이 된 27대 선덕여왕(632~647).
여성의 신분에도 김유신과 김춘추 같은 영웅호걸을 거느리며 신라가 삼국 통일의 토대를 마련하고 첨성대, 분황사, 황룡사 구층목탑을 건축하는 등

신라 문화의 전성기를 이끌었다.
총명하고 지혜로운 여성의 대명사처럼 여겨지는 선덕여왕에게는 그 지혜로움을 알려주는 세 가지 일화가 있다. 그 가운데 하나로 선덕여왕은 죽기 전

“내가 죽으면 도리천에 묻어달라”고 하였다. 도리천은 불교에서 말하는 수미산 꼭대기의 하늘인데, 어찌 그곳에 무덤을 만들 수 있을지 신하들이

어리둥절해하자, 여왕은 ‘낭산’이라고 일러주었다.
선덕여왕의 유언에 따라 낭산에 선덕여왕을 모신 지 30여 년이 지난 뒤, 문무왕은 부처님의 힘을 빌어 당나라 군사를 물리치고자 절을 지었다. 그것이

사천왕사이다.
선덕여왕은 자신이 죽은 뒤 낭산 아래에 사천왕사가 지어질 것을 알고 있었을까?
사천왕이 지키고 있는 그곳이 바로 수미산이요, 수미산의 꼭대기가 바로 도리천이니 낭산이야말로 도리천이었던 것이다. 결국 여왕의 지혜로운 예언이

증명된 것이다.
숲길을 재촉하여 올라간 산 정상에 봉긋하게 솟아오른 선덕여왕릉. 울창한 소나무들이 호위하듯 능을 둘러싸고 있고 지혜롭고 총명한 여왕은 별다른

치장 없이도 고고한 모습으로 잠들어 있다.